청주시 친환경·농산지원에 408억원 투입

기후변화 대응과 고소득 시설 작물 육성 위해 4개 분야 83개 사업 추진

김두용 기자 | 기사입력 2020/01/20 [08:47]

청주시 친환경·농산지원에 408억원 투입

기후변화 대응과 고소득 시설 작물 육성 위해 4개 분야 83개 사업 추진

김두용 기자 | 입력 : 2020/01/20 [08:47]
    딸기 온실환경 전송기

[더뉴스코리아=김두용 기자] 청주시가 ‘행복한 농업, 새로운 친환경 청주’를 목표로 친환경농업의 활성화와 기후변화에 대응해 안정적으로 식량을 생산하고 고품질·고소득 시설 작물 육성을 위해 올해 83개 사업에 예산 408억원을 투입한다.

분야별 사업으로는 친환경농업 육성을 위한 친환경농업 분야 21개 사업에 99억원, 고품질 식량작물 생산 분야 13개 사업에 80억원, 농업인의 농업경영 안정을 위한 직불제 지원 등 17개 사업에 170억원, 시설원예 및 과수산업 육성을 위해 시설원예 ICT융복합 확산사업 등 32개 사업에 59억원을 지원한다.

친환경농업 분야는 지난해 국비 공모사업에 친환경농업기반 구축사업 1곳이 선정돼 옥산면 일원에서 생산되는 친환경 농산물의 유통·가공시설 장비 구매 지원에 8여억원, 친환경 벼 예방자재 구매에 3억 5000만원을 지원하는 등 21개 사업에 99억원의 예산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특히 임산부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지원 사업은 지원 대상과 금액이 확대돼 지난해 산모에게 1인당 연간 18만원 지원했던 것을 올해부터는 임신부 및 산모를 대상으로 연간 48만원을 사용할 수 있도록 확대 지원한다.

벼 종자 처리제, 벼 본답 병해충 방제 지원에 지난해 대비 6억 2600만원 증액해 29억 4200만원을 투입하는 등 고품질 식량작물생산 분야 17개 사업에는 8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고품질쌀과 식량작물을 안정적으로 생산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농업인의 소득 및 경영 안정을 위해 직불금 지급 등 농업경영 안전 분야 17개 사업에 170억원을 투입해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농업현실에서 농업인들이 안정적으로 농업생산 활동을 할 수 있도록 뒷받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원예특작 분야에서는 시설하우스 신규설치 및 시설하우스 필름교체 지원예산을 증액해 지원을 확대하고 총 32사업에 59억원을 투입해 시설원예작물, 과수, 특용작물 등 고부가 가치 농산물 생산기반을 확대 조성할 방침이다.

특히 기후변화에 대응하고 노동력과 에너지 절감 및 농산물 품질, 생산성 향상을 위한 스마트 팜 확산을 위해 시설원예 스마트 온실 시스템을 지난해 19곳에 이어 올해는 25곳으로 확대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 밖에도 신규 사업으로 밭작물 친환경인증농가에 환경친화적 멀칭비닐을 지원하고 농업환경보전 프로그램 사업이 공모사업으로 선정돼 청주시 청원구 내수읍 1개 마을에 5년간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농업환경보전프로그램 사업은 농업환경 개선이 필요한 지역의 환경개선 활동을 지원해 농업의 공익적 기능을 제고하고 친환경농업이 확산 기반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 관계자는 “다각적인 농업분야 지원을 통해 농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농가소득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2020총선 인물포커스] 김용판 전 서울경찰청장, 달서병 선거사무소 개소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전국지역뉴스 많이 본 기사